'포항제철' 가스누출로 아빠 죽은 줄 모르고 기다린 6살 아들

 

인사이트포항제철 / 연합뉴스

 

[인사이트] 강동극 기자 = 포항제철에서 발생한 가스누출 사고로 숨진 피해자들의 사연이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25일 연합뉴스는 6살 난 아들을 두고 세상을 떠난 포항제철 가스누출 사고 피해자 안모(31) 씨의 사연을 보도했다.

 

이날 오후 4시경 경북 포항시 남구 괴동동 포항제철소 산소공장에서 안씨를 포함한 외주업체 근로자 4명이 유독가스로 인해 질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에 따르면 산소공장 충전재를 교체하는 과정에서 새어 나온 질소가 이번 사고의 원인이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gettyimagesBank

 

피해자들은 사고 이후 포항 시내 병원으로 분산 이송돼 치료를 받았으나 안타깝게도 모두 명을 달리해야만 했다.

 

사고로 숨진 피해자 안씨는 평소 과로에 시달렸던 것으로 알려졌다. 

 

과로를 해야 할 만큼 많은 업무에도 그가 직장을 포기할 수 없었던 이유는 사랑하는 아내와 올해 6살된 아들 때문이었다.

 

실제로 안씨의 친구 A씨는 인터뷰를 통해 "숨진 친구가 회사에 들어간 지는 3~4년 정도 됐다"며 "한 달에 150~200시간 근무한 적도 있을 만큼 업무가 많다고 했다"고 전해 평소 안씨의 업무량을 실감케 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스코

 

숨진 안씨 외에도 열심히 사회생활에 적응해 나가다 숨지게 된 20대 주모(26) 씨의 사연이 전해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군 제대 후 바로 구직활동에 나서 일을 시작하게 된 주씨는 안씨와 마찬가지로 과로에 시달렸던 것으로 전해졌다.

 

주씨의 친구 B씨는 인터뷰를 통해 "평소 하는 일이 위험하고 힘들다는 말을 했다"며 "하지만 쉬는 날 일을 하지 않으면 돈을 많이 벌지 못한다며 한 달 내내 일한 적도 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스코

 

한편 사고 당시 피해자 4명 모두 안전장비를 착용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유족들은 "작업현장에 가스가 새고 있었지만 이를 알리는 경보음이 작동하지 않았다는 소문이 있다"며 포항제철에 안전관리 부실 의혹을 제기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제철소 관계자를 상대로 이번 사고의 경위와 안전관리 문제점 등을 조사하고 있다.

 

이와 관련 26일 포스코는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하신 직원분들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분에게도 심심한 애도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사과문을 발표했다.

 

이어 "회사는 책임감을 갖고 고인들과 유가족분들께 회사가 할 수 있는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하여 후속 수습에 정성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가스누설경보기 및 누액감지기 설치는 정보통신공사업 면허증이 있어야 합니다. file 2019.03.25 215
공지 사고대비물질,화관법개정: 누액감지기·누수감지센서로 즉각 유출사고 대응해야 합니다. file 2018.02.02 466
공지 연구실(실험실)에 가스자동차단장치(ASV) 설치시 확인 사항 file 2015.08.27 958
공지 독성가스 감지기가 가격차이가 나는 이유? file 2015.09.10 1550
31 강릉 펜션 사고 "1만 8천원 가스경보기만 있었어도...." - 남은 학생들 생사 고비는 넘겼지만 아직 위험 - 사고 원인 일산화탄소.. 일단 흡입하면 속수무책 - LPG 관리, 점검 주체가 모호한 것 시정돼야 - 가스보일러 쓰... 2018.12.19 123
30 대성고 학생 강릉 펜션 사고… 3명 사망·일산화탄소 중독 추정 강릉 아라레이크펜션에서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추정되는 사고로 대성고 학생 10명 중 3명이 사망하고 7명이 의식불명 상태다 / 사진=연합뉴스 [스마트경제] 수능... 2018.12.19 28
» '포항제철' 가스누출로 아빠 죽은 줄 모르고 기다린 6살 아들 .ad-google-side1 { position: absolute; display: block; top: 190px; left: -127px; width: 120px; height: 100%; z-index: 999; } .ad-google-side2 { positi... 2018.01.27 57
28 롯데케미칼 대산공장서 벤젤 5t 누출---인명피해없어 ▲ 15일 충남 서산시 대산읍 롯데케미칼 대산공장 관계자들이 누출된 벤젠 회수작업을 벌이고 있다. (서산=국제뉴스) 최병민 기자 = 15일 오후 4시 12분쯤 충남 ... 2018.01.16 28
27 시흥·반월·인천 198곳 화학물질관리 위반 적발 [연합뉴스 자료사진] (하남=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한강유역환경청과 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는 지난 한 해 시화·반월국가산업단지와 인천지역 화학... 2017.01.31 67
26 남양주 지하철 공사장 폭발사고 원인은 LP가스 누출로 드러나 14명의 사상자를 낸 남양주 지하철 공사장 폭발사고의 원인은 LP가스 누출로 인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기 남양주경찰서 수사본부는 21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 2016.06.21 69
25 청주 제지공장서 보일러 배관 폭발 [투데이에너지 박상우 기자] 청주 오송읍에 있는 한 공장에서 보일러 배관이 폭발했다. 지난 21일 오후 6시40분경 청주시 오송읍 쌍청리의 한 제지공장에서 보일... 2015.10.23 136
24 연구실(실험실)에 가스자동차단장치(ASV) 설치시 확인 사항 연구실이나 실험실에서 특수가스를 사용하시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사용되어지는 특수가스는 위험성이 있는 가스인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가스누설 경보기... file 2015.08.27 151
23 경기 화성 플라스틱 공장서 화학가스 유출 경기도 화성의 한 플라스틱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화학가스가 유출됐다. 23일 오전 5시8분경 경기도 화성시 팔탄면 서근리의 한 플라스틱 공장에서 지하탱... 2015.08.26 164
22 아프간서 가스 저장시설 연쇄 폭발로 11명 사망 뉴델리=연합뉴스) 나확진 특파원 = 아프가니스탄 서부 헤라트 주에서 가스 저장시설이 폭발해 주민 11명이 사망했다고 현지 파지와크아프간뉴스(PAN) 등이 25일 ... 2015.08.26 219
21 中 톈진 독성가스 검출…"심정지 일으킬 수준, 외출 자제해야"(시안화나트륨) 중국 톈진 폭발사고 현장에서 흡입시 사망에 이를수 있는 치명적인 독성가스가 검출된 것으로 전해졌다. 19일 (현지시각) 중국중앙(CC)TV에 따르면 베이징소방총... 2015.08.19 177
20 여수 조선소 폭발사고, 근로자 1명 사망...폭발 원인은? 여수 조선소 폭발사고 여수 조선소에서 폭발 사고가 일어나 1명이 사망했다. 17일 오전 8시4분께 전남 여수시 남산동 모 조선소에서 가스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 file 2015.07.18 201
19 알 권리의 실태와 군산 가스 누출사고 [화관법이 놓치고 있는 두 가지 문제 ] 지난 6월 22일 군산 OCI 폴리실리콘 제조공장에서 가스 누출 사고가 발생했다. 사건 발생 초기에는 실레인 가스 유출로 알려졌으나, 이후 사염화규소가 누출된 것... file 2015.07.13 226
18 여수산단 LG화학공장 포스겐 가스 누출 5명 경상 포스겐 '살인가스'. 포스겐은 '살인가스'로 불릴 정도로 맹독성이 있다. 30일 전남 여수국가산단에서 '포스겐' 누출사고가 있었다. / Y... file 2015.07.07 243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shop1.png